VitaIik_Buterin

짱펑의 자존심을 건 역대급 펌핑이 시작된다

BINANCE:BNBUSDTPERP   Binance Coin / TetherUS PERPETUAL FUTURES
BINANCEUS:BNBUSD

본 글은 BNB에 대한 매수 추천이 아님을 먼저 밝히고 시작하는 바입니다.
아이디어 제목은 우지한에 대한 오마쥬이자 어그로이니 너그롭게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오^
(펌핑이 언제 올지 혹은 안올지는 저도 모릅니다)

트레이딩뷰 아이디어의 대부분이 기술적 분석에 대한 내용이기에 저는 다른 노선을 타기로 결정했습니다.
고로 오늘은 매 분기 발생하는 BNB 소각과 관련된 제 머릿속에 든 똥을 이 자리에 장황하고 두서없게 ㅆㅏㅓ보려 합니다.

18일 17번째 BNB의 소각이 이루어졌습니다.
크립토시장에서의 '소각'은 일반적으로 주식시장에서 생각하는 '매입 후 소각'이 아닌 '강제 락업(거래소 보유 물량의 콜드월렛 이동)' 의 방식으로 이루어집니다.

++저기 님아 그럼 내부자의 인적해이 또는 경영상의 어려움으로 콜드월렛 내의 물량을 덤핑하는 경우는 고려를 안하세요?
-> 이런 경우는 바이낸스가 크립토 시장에서 갖는 지위를 고려했을 때 가능성이 낮기에 본 글에서는 고려하지 않습니다.
만에 하나 그런 경우가 있다 하더라도 온체인 형님들이 난리법석을 떨면서 온 트레이더들에게 알려줄 것 이기에 더욱 가능성이 낮습니다.
본문 전체에서 언급될 '소각'이라는 단어는 상기 서술한 '거래소 보유 물량의 콜드월렛 이동'을 의미합니다.

이게 어떤 효과가 있냐고 하면 시가총액은 소각과 관계없이 일정(주가 = 시가총액 / 총 주식 수)한데
발행된 총 주식(크립토)의 수는 줄어들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주 당 평가액이 높아지는 효과가 있습니다.
따라서 분기 별 일정 수량의 소각을 약속하고 이를 충실히 수행해나가고 있다는 점은 BNB의 가치를 지탱하는 가장 큰 배경이 됩니다.

17번째 소각된 BNB수량은 약 133만개로 12번째 소각인 347만개에 훨씬 못미치는 수치이나 달러 기준으로 환산했을 때는 6억3900만 달러로 역대 가장 큰 규모를 기록했습니다.
BNB 백서에 따르면 최종 목표로는 전체 BNB의 50%가 소각될 때 까지 작업이 이루어지며 각 분기마다 소각되는 개수 기준은 거래량을, 평가액 기준으로는 달러 평가로
분기 별 이익의 20% 정도를 소각하게 됩니다.

++바이낸스는 감사를 받지 않고 재무제표 역시 공개된 바가 없기에 도대체 얼마나 돈을 긁어모으는 지 알 수가 없지만
추정컨데 대략 32억 달러가 저와 여러분을 포함한 전세계인들이 바이낸스에 상납한 이번 분기 피땀눈물이었음을 추정해 볼 수 있습니다.

차트 하단에 보이는 음흉한 중국인은 바이낸스의 파운더인 창펑 자오이며 사실 캐나다인입니다
아 이게 아니고 차트 상 마킹된 빨간 선은 주봉 기준 소각이 일어났던 구간이며 파란 박스는 이후의 등락폭입니다.
대불장이었던 14번째 소각(차트 상 왼쪽에서 세번째 빨간 선) 이후에는 가장 큰 가격 상승이 있었으며
코인 시장 전체에 큰 충격을 줬던 15번째 소각 구간을 제외하면 기타 구간에서도 견조한 흐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기술적인 관점은 따로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현재 18.4% 정도(시중 유통량인 166,801,148 BNB 중 30,691,080 BNB)가 소각된 상태입니다.
또한 모체인 BSC는 얼마 전 10억 달러에 달하는 블록체인 투자 펀드를 조성한 바 있습니다. 해당 생태계에서의 거버넌스 토큰이 BNB라는 점은 굳이 말할 필요가 없겠네요.
런치패드 메타로 쏠쏠한 수익을 보셨던 트레이더라면 향후 발표될 프로젝트들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져보면 좋겠습니다.

'기관에 맞서지 말라' 라는 격언이 있습니다. 이 시장이 존속하는 한은 확고한 메이저 알트로써의 지위를 꾸준히 유지하리라 봅니다.

++님아 님아 바이낸스가 나락으로 갈 가능성은요?
-> 짱펑은 몇달전 '새 시대의 은행이 되고 싶다' 라는 당찬 포부를 밝힌 바 있으나 각국 정부의 뚝배기 때리기가 시작되자
견마지심(갑자기?)으로 제도권 편입을 위한 몸낮추기에 들어가는 것으로 보입니다.
세금 관련 API가 얼마전 라이브러리에 추가 되는 등 현재 규제가 진행중인 정부들의 상황에 맞추어 여러가지 자구책을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이며,
세이셸로 도망간 흑인) 전 비트맥스 사장과 같은 행보는 현재로써는 가늠하기 어렵겠습니다.

요약
1. BNB는 사활을 걸고 바이낸스에서 밀어주고 있다
2. 바이낸스는 이 시장에서 무시할 수 없는 플레이어다
3. 짱 펑
4. 반박 시 형님들 말이 맞습니다
5. 매수 추천 아닙니다 🤭

부록)
비트코인의 움직임은 순조롭게 흘러가고 있으나 무지성 롱을 통한 돈복사에 혈안이 된 트레이더들이 바라고 바라는 알트대불장으로의 진입은 아직 요원해 보입니다.
+물론 해자가 있는 알트(독자적인 생태계 구축. 핵심적인 브릿지 역할 수행, 확실한 로드맵 수행)들의 경우 반발자국 늦게라도 따라가려는 무빙이 나오고 있습니다.
TOTAL2 , TOTAL3 차트를 보면 아직 시장에 신규로 유입되고 있는 자금의 증가가 뚜렷하게 체감되는 않는다는 것을 추정해 볼 수 있는데요.
비트코인의 정신나간 상승이 다소 주춤해지고 비트가 알트페어로 공급되면서 눈먼 유동성에 의한 투매가 쏠리는 시점은 조금 더 시간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도 자세히 언급을 해볼까 했는데 맥주가 마시고 싶어져서 도미넌스와 알트시총, 비트코인 움직임에 대한 아이디어는 추후에 생각을 해보겠습니다.

성투하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