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_DANTAE

막대한 유동성(M2)을 따라가지 못하는 비트코인

BITSTAMP:BTCUSD   비트코인 / 달러
비트코인이 횡보하고 있는 이유는 여러 복합적인 요인이 작용

따라서 정확히 무엇(?) 때문에 상승하지 못하고 있다 단정할 수 없음

한편 M2 통화량과 비트코인 차트를 대입했을때 20년 5월 기준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한 무제한적인 양적완화 (달러 살포)가 이뤄졌음

이전에는 비트코인 추세를 M2 통화량이 역전(추월)하는 경우가 없었는데 이때 처음으로 발생했고 급격한 유동성이 공급되며 비트코인 가치 역시 상승했음

하지만 M2 상승 추세 대비해서 비트코인의 상승 추세가 따라잡지 못하고 현재 46K 부근에서 횡보하고 있는 상태임

이를 볼때 팬데믹으로 인한 양적완화로 시중에 풀린 달러 유동성의 공급 여파 대비해서 비트코인의 상승력이 상당히 낮았다고 볼 여지를 둘 수 있음

(주식이든 부동산이든 여러 자산으로 유동성이 공급된 여파가 원인이라고도 할 수 있음)

하지만 이전 17년 버블 당시 수준과 비교했을때 20년 이후 비트코인 상승력은 이때와 매우 흡사한데 (기울기) 당시엔 유동성 공급이 지금 수준에 못미쳤음 (오히려 금리인상 시기)

따라서 유동성이 아무리 분산되어 공급됐다고 하더라도 비트코인 상승력은 M2 통화량 추세 대비 현저히 약했던 수준이라고 볼 수 있음

결국 향후 이를 반영할 여지가 충분히 있다고 보고 무엇보다 M2는 앞으로도 영원히 증가할 것이기 때문에 장기적인 비트코인 상승 여력은 충분하다고 볼 수 있음


결론 : 급격히 증가한 M2 통화량 대비 비트코인 상승력(20~21)이 상당히 약한 수준이었을지도 모른다 / 결국 M2 통화량을 다시 따라가는 비트코이 상승세 나타날 수 있음 / M2 통화량은 결코 멈추지 않음

면책사항

이 정보와 게시물은 TradingView에서 제공하거나 보증하는 금융, 투자, 거래 또는 기타 유형의 조언이나 권고 사항을 의미하거나 구성하지 않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이용 약관을 참고하세요.